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부메뉴 바로가기

기증자소개

기증자

1942년 경기도 화성에서 출생한 梵山 元光植 선생은 17세에 범종계에 입문한 이래 50여년간 범종 외길 인생을 걸어 온 한국 범종의 산 증인으로, 그 명성이 국내는 물론 해외에까지 알려져 우리 범종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데 공헌하였고, 1997년 일제강점기 이후로 단절되었던 밀랍주조공법을 재현하는데 성공하여 大韓民國 名匠과 重要無形文化財 112號 鑄鐵匠으로 지정되었다.

1999년 충북천년대종을 제작하면서 국내 最古, 最大의 철생산유적지(진천 석장리)인 진천과 인연을 맺게 된 梵山 元光植 선생은 평생의 꿈이었던 종박물관 건립을 계획하게 되고, 이를 위해 범종에 대한 깊은 애정으로 수집하고 제작한 범종 150여점을 진천종박물관에 기증하였다. 이에 우리 박물관에서는 기증의 높은 뜻을 기리고, 문화재 애호사상을 고취하기 위해 제1전시장에 梵山 元光植 선생이 밀랍주조공법(wax casting)으로 복원한 국보급 범종들을 전시하고 , 사찰에서 쓰이던 근대 범종은 박물관 내 · 외부에 전시하고 있다. 이 기증유물들은 통일신라시대부터 근대에 이르는 한국범종문화의 흐름을 한눈에 엿볼 수 있는 귀중한 자료이자 문화유산이다.

약력

  • 1942년 경기도 화성군 남양면 출생
  • 1973년 성종사 대표 취임 1974년 불교문화원 문화위원
  • 2000년 대한민국 명장 지정
  • 2001년 중요무형문화재 112호 주철장 지정
  • 2005년 진천종박물관 종 150구 기증
  • 2005년 진천종박물관 명예관장
  • 2005년 신지식인 (문화예술분야)선정
  • 2005년 대통령 표창
  • 2005년 (사)한국중요무형문화재기능보존협회 부회장
  • 2005년 (사)한국범종학회 이사
  • 2006년 경북 기능대학 명예 교수

주요작품

  • 1985년 서울 보신각 새종(20톤)
  • 1993년 대전 expo대종(25톤)
  • 1999년 충북천년대종(21톤)
  • 1999년 임진각 평화의 종(21톤)
  • 2005년 광주 민주의 종(31톤)
  • 통일신라시대종 복원
    • 오대산 상원사종
    • 남원 실상사종 복원
    • 선림원종 복원
    • 청주 운천동 출토 종 복원
    • 在日 운주지 종 복원
    • 在日 고묘지 종 복제
    • 고려시대 종 복원
      • 내소사 종 복제
      • 在日 텐린지 종 복제
      • 在日 엔쇼지 종 복제
    • 조선시대 종 및 유물복원
      • 낙산사 동종 300관 복원
      • 자격루(물시계) 복제
      • 강화동종(조선) 복제
      • 수타사 종 복제
      • 김룡사 종 복제
      • 태안사 종 복제
      • 해인사 대적광전종 복제
자료관리 담당자
  • 시설관리사업소 문화시설관리팀 김자람 (043-539-3850)
  • 최근 업데이트 : 2016-10-18
출처표시+변경금지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